Posted
Filed under 지에프내과 소개/지에프내과 공지사항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6592120

독감시즌을 앞두고 보건당국이 백신접종 홍보에 나섰다.

일반적으로 독감시즌은 10월에 시작해 이듬해 3월에 끝난다. 보건당국은 예방효과를 보려면 10월 안에 접종을 받는 것을 권장하지만 이 시기를 지나 접종해도 감염위험을 줄일 수 있다.

지난 2017-2018년에는 독감이 기승을 부렸다. 전국적으로 8만명이 독감으로 목숨을 잃어 40년 만에 가장 많은 숫자를 기록했다. 최근 수년간 사망자 수가 1만2000명에서 5만6000명 사이였던 것을 감안하면 지난 겨울 독감피해가 컸음을 보여준다. 특히 노인과 어린아이 사망자가 많았다. 아동 사망자의 80%는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질병통제센터(CDC)는 생후 6개월 이상 어린이와 성인은 반드신 매해 독감 예방접종을 받을 것을 권장한다. CDC는 또한 "독감의 증세가 가벼울 경우에는 항생제 치료 등이 필요없지만 고열과 기침, 몸살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대인접촉을 피하고 병원을 찾을 것"을 당부했다.

지역별로 백신접종을 받을 수 있는 곳은 웹사이트(https://vaccinefinder.org)를 참조하면 된다.




저희 GF내과에서는 35,000원에 매일 접종 가능합니다.

진료시간

월,화,목,금 - 9:00 AM ~ 8:30 PM
- 9:00 AM ~ 6:00 PM
- 9:00 AM ~ 4:00 PM
일, 공휴일 - 10:00 AM ~ 2:00 PM (점심시간 없음)
점심시간 - 12:30 PM ~ 2:00 PM
Posted
Filed under 지에프내과 소개/지에프내과 공지사항
기존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점심시간 오후 12:30~2시까지)
변경
오전 10시부터 점심시간 없이
오후 2시까지 진료합니다
(접수 마감 오후 1:50)
연중무휴 " 365일" 진료

진료시간

월,화,목,금 - 9:00 AM ~ 8:30 PM
- 9:00 AM ~ 6:00 PM
- 9:00 AM ~ 4:00 PM
점심시간 - 12:30 PM ~ 2:00 PM 
일, 공휴일 - 10:00 AM ~ 2:00 PM (점심시간 없음)
Posted
Filed under 지에프내과 소개/지에프내과 공지사항

예방접종은 어린이는 물론 성인, 특히 노인들에게도 중요하다. 서울대병원 의료진의 도움으로 성인 예방접종에 대해 알아봤다.

보통 ‘예방접종’ 이라고 하면 어린이 대상 예방접종을 떠올린다. 아이가 태어나면서부터 연령별로 다양한 접종을 실시한다. 예방접종은 질병을 예방하는 가장 효과적이고 안전한 방법이지만 영유아에 비해 성인 예방접종에 대한 인식은 높지 않다. 질병관리본부는 연령과 위험군에 따라 인플루엔자, 폐렴구균, 대상포진, 파상풍/디프테리아/백일해 등의 성인 예방접종을 권장하고 있다. 특히 고령자와 만성질환자는 감염병에 취약하므로 적극적인 예방접종이 필요하다.

우리나라 성인에게 권장되는 예방접종 중 하나는 인플루엔자다. 우리나라는 매년 12월부터 다음해 5월까지 인플루엔자가 유행해 본격적인 유행시기 이전인 10월에서 12월 사이 예방접종이 권장된다. 흔히 인플루엔자를 감기와 같은 질환으로 생각하지만 감기와는 다르다. 인플루엔자는 감기보다 심한 증상을 나타내거나 폐렴 등 생명이 위험한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다.

65세 이상 성인과 만성질환자는 고위험군에 속해, 매년 나이가 들수록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꼭 필요하다. 특히 65세 이상은 국가무료예방접종 대상이다.

또 하나는 폐렴구균으로 폐렴과 뇌수막염을 일으키는 가장 흔한 세균이다. 특히 고령층에서는 폐렴 위험성이 높으므로 예방이 필요하다. 폐렴 예방백신에는 단백결합백신(13가)과 다당백신(23가) 두 가지가 있는데 성인 폐렴백신은 다당백신이다. 겨울에는 면역력이 떨어져 폐렴에 걸리기 쉬우므로 놓치지 말고 접종해야 한다. 65세 이상의 질환이 없으면 1회 접종만으로 폐렴구균에 대한 ‘패혈증’, ‘뇌수막염’ 등 심각한 합병증을 효과적으로(50~80%) 예방할 수 있다. 독감과 마찬가지로 65세 이상은 무료로 접종을 해 준다. 

대상포진도 있다. 대상포진은 어렸을 때 수두를 앓은 뒤 몸에 남아 있던 수두바이러스가 나이가 들어 면역력이 감소함에 따라 다시 활성화돼 발병하는 질환이다. 극심한 신경통증이 동반되며 일부 환자에서는 치료 후에도 통증이 지속되는 대상포진후신경통이 발생할 수 있다. 특히 50세 이상에서 발생 위험이 높으며 대상포진후신경통 역시 연령이 올라 갈수록 증가한다. 만성질환이 없으면 60세 이후 접종하는 것이 좋다.

유수인 기자 suin92710@kukinews.com


https://news.v.daum.net/v/20181027040010756


GF내과에서는 예방접종 365일 야간진료시간에도 접종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