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알러지/간질간질 - 아토피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토피성 피부염은 가려움증을 동반한 만성재발성 습진성 피부알레르기 질환입니다. 가려움증으로 인하여 자주 긁게 되고 이로 인해 피부병변이 더 악화되기 쉽습니다. 아토피성피부염의 원인은 아직 확실하게 규명되어 있지 않으나, 개인에 따라서 음식물(특히 계란, 우유, 밀가루 등)이나 흡입항원(집먼지 진드기,꽃가루, 동물털)등의 물질이 원인으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아토피성 피부염

아토피성 피부염의 올바른 치료를 위해서는 알레르기 검사를 통해서 정확한 원인을 찾아내어 원인물질을 되도록 회피하고, 경우에 따라서 면역치료를 시행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또한 필요한 경우 경구 알레르기 약제나 피부에 바르는 외용제도 치료를 위해 사용하여야 합니다. 그 외 아래와 같은 사항을 지키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 옷
내의 등 피부에 직접 닿는 옷은 면으로 된 것을 사용하고 세탁 후에는 반듯이 미지근한 맹물로 헹구어 옷에 있는 세제 (피존 등)를 빼내도록 하십시오.
★ 목욕
목욕물은 미지근한 것이 좋습니다. 너무 뜨거우면 가려워 질 수 있습니다. 때를 밀게 되면 피부가 자극을 받아 더 가렵게 되고 더 악화될 수 있습니다. 목욕 후 물기를 닦을 때는 부드럽게 눌러서 말립니다. 목욕 후 3분 이내에 바셀린이나 오일을 발라서 습기가 없어지지 않도록 해 주십시오. 비누는 사용하셔도 되는데 약한(중성) 비누를 골라서 사용하십시오. 목욕은 매일 하도록 하십시오. 샤워보다는 통 목욕이 좋습니다.

★ 환경조절
온도. 습도가 조절된 서늘하고 습하지 않은 쾌적한 환경과 접촉, 흡입 그리고 음식물 항원에 대한 총체적인 조절이 필요합니다. 추위, 더위, 건조, 다습한 환경,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환경 및 발한을 유발하는 환경은 소양감을 일으키고 피부염의 악화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환자의 환경에서 먼저 동물 털, 꽃가루, 곰팡이 등에 가능한한 노출되지 않도록 합니다.
Posted
Filed under 알러지/오돌도돌 - 두드러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부분의 사람들에서는 벌에 물리거나 쏘인 경우 붓거나 아픈 정도의 중상만 있으나 일부 사람에서는 독에 의해서 알레르기 반응으로 전신에 두드러기가 나고, 가렵고, 피부가 붉게 변하면서 심할 경우 호흡이 곤란해지고 나중에는 의식을 잃고 혈압이 떨어져 쇼크에 빠지게 되어 생명이 위독한 상황에 처할 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심한 알레르기 반응을 경험한 사람은 다시 같은 벌에 쏘일 경우 증상이 재발할 수 있으므로 꼭 예방 대책을 세워야 합니다.



벌독에 의한 알레르기 반응의 치료


★ 예방대책

1. 예방대책으로는 벌에 쏘이지 않게 이들에게 쏘이는 상황에 노출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2. 과거에 심한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난 사람인 경우 응급용 자가 주사 해독제(아드레날린)를 지참해야 됩니다.
3. 또한 벌에 대한 알레르기 유무를 알레르기 피부반응검사와 혈액검사를 통해 확인한 후 원인이 되는 벌의 독을 확인하여 이에 대한 면역 반응을 키우는 면역주사 치료를 시행하여야 합니다.

★ 면역주사 치료
1. 구체적으로 면역주사 치료는 벌독을 매우 묽게 희석하여 피부에 소량씩 주입하여 차차 주사의 용량을 늘려 주사하는 것으로 이 치료를 받을 경우 환자의 벌독에 대한 알레르기를 억제하는 면역반응을 유도하게 됩니다.
2. 주사는 약3-4개월간은 1주에 한번씩 그후로는 매달 한번씩 주사하며 3-5년간 충분한 기간동안 치료하여야 합니다. 충분한 기간동안 면역주사 치료를 할 경우 다시 벌에 쏘여도 생명이 위급해지는 상황이 오지 않도록 예방할 수 있다고 증명되어 있습니다.
3.
면역치료 주사후 주사부위가 국소적으로 부을 수 있으며 간혹 드물게 심한 알레르기(두드러기,쇼크,호흡곤란)반응이 나타날 수 있으나 이러한 반응은 대부분 주사 후 1시간 이내에 일어나므로 유사시에 적절한 조치가 취해질 수 있도록, 주사 후 최소한 1시간 동안 주사실 앞에서 대기한 이후에 부작용이 없음을 확인 받은 후에 귀가하여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