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성인천식
천식 치료를 위한 약물은 ‘완화제(reliever)'와 ’조절제(controller)'로나눌 수 있습니다. 우선 ‘완화제’란 약물은 급성 천식 증상이 나타났을 때에 증상 해소를 위해 사용하기 때문에 증상이 없으면 끊어도 되고 ‘계속해서 오래 쓰는 일’은 별로 없습니다. 여기에는 기관지확장제와 같은 약물이 포함됩니다. 반면, ‘조절제’는 기관기의 염증반응을줄이기 위해 사용하는 약물로서 대표적인 약물이 흡입용 스테로이드입니다. 이러한 조절제는 기관지의 염증을 지속적으로 감소시켜 천식 증상의 잦은 재발과 심한 호흡곤란을 예방할 목적으로 사용하며,따라서 현재 증상이 사라졌다고 하더라도 천식이 없어진 것이 아니므로 일정기간이상 투여하여야 합니다. 약물치료를 유지하면서 오랜기간 동안 천식증상이 없고, 천식발작도 없는 상태에서는 약물을 한단계씩 줄여보게 됩니다. 이러한 상태에서도 잘 조절되는 경우에서는 약물을 중단해 볼 수 있으나 천식이 완전히 사라진 상태는 아니므로, 다시 악화될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의사선생님과 상의하시어약물치료를 결정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출처 : 어린이 알레르기를 이겨내는 101가지 지혜(대한소아알레르기호흡기학회)
4천만의 알레르기(대한천식알레르기학회)